안녕하세요. 그래도널입니다.

예전에 애들 학교&어린이집 보내고 아내랑 같이 방문했었는데 [별내맛집]반갑다연어야-티스토리- 아내가 주말내내 고생했다며 선택한 곳이 이곳 "반갑다 연어야" 입니다.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0112.jpg
6시에 맞춰서 왔는데 사람이 없길래 이상했는데 저 사진에 보이는 메뉴판 아래에 예약석... 그리고 곧 다 찼다는...ㄷㄷ

메뉴판.png
메뉴는 요렇지만 이외에도 우동도 있고 하루전에 예약해야 먹을 수 있는 4인(기준) 연어스페셜(5만원)도 있습니다.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0334.jpg
요즘 이벤트하고 있는 연어한접시X2 = 만오천원
뭔가 수북하게 담겨나온 느낌입니다.
전 원래 쫄깃한 회를 좋아하는 편이라 연어는 잘 안먹었는데 맛나네요. 특히나 저 묵은지.. 흐으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0706.jpg
요새 와사비에 빠져서... 연어+묵은지+와사비 촵촵

연어의 부드러움에 약간의 느끼함을 묵은지와 와사비가 잡아주면서 끝도 없이 들어가네요 ...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0339.jpg
실은 생일 이었는데 음식점에서 미역국을 받았네요 ㅋㅋ
아 맛좋다.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0625.jpg
직접 만드시는거라서 미리 말하면 와사비도 빼줍니다.
1호님은 아직 와사비를 못드시는 관계로 와사비뺀 연어초밥으로 ... (근데 왜 자꾸 연어회를 드시는 거유?)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0714.jpg
밥이 먹고픈 아내를 위해 공기밥 한그릇을 주문했는데 밥그릇도 파인애플이네요. 아니 대체 파인애플 장사라도 하십니까... ㄷㄷ(접시, 인테리어, 간판 심지어 디저트까지 파인애플...)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0905.jpg
회 못먹는 2호를 위한 새우튀김 우동
어짜피 2호는 새우튀김 안먹으니 따로 달라고 했는데 ..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0913.jpg
오잉... 새우가 뭐이리 큽니까... ㄷㄷ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5352.jpg
배고픈 아빠는 연어장덮밥을 시켰습니다.
대충 섞은다음에 연어회 한점 올려서 먹으면 내가 만드는 연어초밥의 맛을 느낄 수 있지요.
전 섞기전에 와사비를 조금 넣어서 섞습니다.(찍어먹기 귀찮아서 ㅋㅋ)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5743.jpg
요렇게 먹는거죠. 묵은지는 진리임미다 ㅋ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1603.jpg
오늘의 메인 머리구이입니다.
처음에 예약손님때메 40분 걸린다더니 15분만에 나와서 주인도 당황하고 나도 당황하고 ㅋㅋ

반갑다연어야2차_20190421_193059.jpg
도쿠리 차갑게해서 하나 먹지 않으면 안되지요.
입맛이 저렴한 저로써는 도쿠리로 나오는 사케가 딱입니다.
(월계관 다이긴죠도 맛있지만 음식점에서 먹기엔 비싸요 ㅠㅠ)

연어가 먹고 싶을때 별내 반갑다 연어야 어떠세요?
(아 또가고 싶다. 연어 스페셜... ...스페셜....)


맛집정보

반갑다 연어야

score


이글은 테이스팀과 티스토리에 함께 포스팅됩니다.

[별내맛집]연어 한마리 몰고가세요~ -반갑다연어야-

이 글은 Tasteem 컨테스트
내가 소개하는 이번 주 맛집에 참가한 글입니다.


테이스팀은 무엇인가요?

tasteem_banner.png


*본 매장은 제 월급으로 사먹었기때문에 매우 주관적인 시점으로 포스팅 되었습니다.

*업체에게 받은거라고는 사장님의 서비스정신과 맛난 연어 뿐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동 | 반갑다연어야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가난한 그래도널

이것 저것 다합니다. 정신머리없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그래도널입니다.

전 크리스마스 이브에 부모님이 급(?)작스레 올라오셔서 매우 즐거운 하루를 보냈지요.
 그래서 언젠가 부모님 모시고 가려고 했던 "보리곡간"에서 점심을 먹기로 했답니다.

보리곡간은 별내면의 아파트단지 뒤쪽 빌라 2층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영업시간은 11시 ~ 21시 이며 매주 월요일은 휴무입니다.

메뉴는 보리곡간 정식 단 하나입니다.

정식에는 흑계탕 + 도토리묵무침 + 우렁초무침 + 청국장 + 나물6종 + 강된장 + 열무김치 + 보리밥 이 포함되어 나오게 됩니다.(주문은 2인부터 인원수에 맞춰서 주문 가능하다네요)

주문하면 조리에 들어가기때문에 나올때까진 시간이 좀 걸립니다. 따뜻한 숭늉으로 몸을 달래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들이 오갑니다

제일먼저 흑계탕이 나왔네요.
개인적으로 이집에서 제일 좋아하는 메뉴입니다.(추가로 시키면 반마리 6천원입니다.)
인원에 따라 다리 또는 날개 한쪽씩 들어있습니다.
해바라기씨를 아낌없이 뿌려주는 데다가 국물이 걸쭉해서 삼계탕의 맑은 국물을 농축한 맛이 납니다. 고소하면서 진한 맛이 우러나는 맛이네요. 진짜 추추추추추추추천 추천!!
닭고기 양은 적지만 부드럽게 떨어지는게 중독되지요.

우렁 초무침과 도토리묵입니다. 아버지 입맛에는 도토리묵이 쌉쌀하니 맛이 좋다고 하시네요. (혼자 다드셨....)
우렁은 크진 않지만 잡내없이 잘 무쳐서 새콤 달콤한게 좋습니다. 아내 말로는 약간 양념이 센거 같다고 하긴하네요.

청국장이 나왔습니다. 조금 있다가 주는 나물과 보리밥에 슥슥 비벼드시면 됩니다. 요 청국장도 추가로 시키는 분이 있을 정도로 맛이 괜찮습니다. 물론 청국장은 호불호가 갈리는 음식이니 안맞으시는 분은 강된장에 슥슥 비벼서 드시면 되겠습니다.

열무김치와 나물까지 모두 나왔습니다.
나물은 부족하면 더 달라고 하면 됩니다. 보이는게 3인 기준 나물인데 저희는 콩나물만 리필하고 5명이 먹었습니다. 인기있는 나물 빼고는 다들 조금씩만 덜어가신터라 ...

마지막에 나온 보리밥에
나물을 이것 저것 넣고 청국장을 두세 국자정도 퍼서 넣고 비비면 됩니다

아들이 기절할 정도의 맛!(그냥 자는거임) 
살이 좀 찌고나서부터 밥 한공기 이상을 잘 안먹는데 저번에도 그렇고 여기만 오면 밥을 추가로 먹게 됩니다 ㅠ ㅠ

흑계탕이 너무 맛있음... 헣헣헣...
가게가 좀 협소해서 많은 사람이 앉아서 먹을 수는 없는게 단점이지만 두분이서 하실 수 있는 만큼만 하는 가게라서 오히려 저는 더 좋습니다.
입맛 까다로우신 아버지도 잘 먹었다고 하시네요. 건강한 음식으로 추운겨울 보양식으로도 괜찮은거 같답니다. ㅎ크리스마스에 부모님도 뵙고 밥도 잘먹으니 이보다 더 큰행복이 어디 있나 싶네요.

주소: 대한민국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면 청학리 384-1
(티맵에 보리곡간 치면 나옴)

가격 9800원/1인

장소가 협소해서 단체손님은 조금 어려울듯
약 20명쯤 앉을 자리가 있습니다.

주차는 알아서 눈치껏...
블로그 이미지

가난한 그래도널

이것 저것 다합니다. 정신머리없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