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24일 

빅뱅의 승리가 운영한다는 "버닝썬" 클럽에서 손님인 "김씨"가 클럽의 이사와 보안요원들에게 집단 폭행을 당하여 늑골이 부러지는 등의 상해를 입었다는 뉴스가 나왔다.

이때만 해도 이 사건이 이렇게나 커지리라고는 아무도 생각하지 못하였다.



클럽 이사인 승리는 "승츠비"라고까지 불리며 긍정적인 이미지를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처음에는 술에 만취한 김씨가 난동을 부린것이라고 생각하는 여론이 우세했다.


그러던 중 피해자는 온라인에 자신의 사진과 글을 올리게 되는데

(피해자 주장)


요약하면

1. VIP룸에서 여자를 약과 술로 정신 못차리게하고 강간을 시도했는데 그 여자가 도망쳐서 김씨에게 도움을 요청하였음


2. 피해자가 여자 보호하려니까 승리 클럽'이사'가 피해자를 cctv 없는 곳으로 데려가서 집단폭행함


3. 김씨가 경찰에 신고하니 경찰이 와서 김씨를 구속함


4. 김씨가 항의하니 지구대로 끌고간뒤 말하는게 싸가지 없다고 2차 폭행함(부러진 갈비뼈 움켜쥐면서)



당연하게도 강남경찰서에서는 사실 무근이라며 공식 입장을 밝혔다.


경찰 측 공식 입장(강남경찰서)


피해자는 상호 폭행 혐의로 모두 입건 했으며 강력팀에서 수사중이라며 입장을 내놨는데 현행범으로 체포한 것이다라는 입장.(뭔가 시원하지는 않은 입장문이다.)


여기에서 잠시 소강 상태가 되는 모양새였는데(승리는 언론이 일 키우기 전 이사직 사퇴함) 


2월 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승리는 자신의 입장을 내놓았다. 


(마음놓고 음악을 틀 수 있는 장소에서 DJ활동을 하고 싶다는 단순한 마음으로 클럽의 이사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2월 4일 ... 버닝썬 이문호 대표가 공식 입장을 내었다.



요약하면 승리는 오랜친구 사이고 이 사건과 엮여서 너무 힘들어하고 있다. 어찌되었건 직원이 손님을 폭행한건 잘못이고(꼬리자르기?) 근거 없는 소문들이 대부분이다. 

인건데 여기서 진정이 될 줄 알았던 이야기는....



2월 26일 


SBS - [단독] 빅뱅 승리, 해외투자자 상대 성접대 의혹…카톡 대화 입수 -



어? 승리야? 뭐라고?.... 직접적으로 성매매 지시???? 음악활동만 했다고 하지 않았...??

YG에서는 조작된 문자 메시지라고 강경대응하겠다고 하는데 기자또한 저질스럽고 심한 표현을 순화시킨것 말고는 수정한게 없다며 강력하게 반발했다고 한다.

지금까지 사건들을 볼때 기자가 저정도로 나오면 보통은 사실임. 예전 태블릿 사건도 그랬던거 같고... 강용석건도 그렇고... (실은 강용석 건 취재했던 그 기자임)


그와중에 버닝썬 대표 모발에서 마약 검출.... 

어???? 그런거 안했고 허위 소문이라고 하지 않았나?




경찰에서 폭행같은건 없었다고 하지 않았나요...? MBC에서 입수한 영상을 보면 심지어 땅에 끌고가고 몸으로 깔아뭉개서 제압하고 - 다시 말하지만 김씨는 그 당시 갈비뼈에 부상을 입은 상태였다 - 머리끄댕이를 잡아당기는 등의 행동을 했다는게 밝혀졌다.

이로 인해 경찰이 공개한 영상은 경찰맘대로 임의적 편집이 이루어 졌음...-헐?-


그러면서 클럽운영측과 경찰의 유착의혹이 고개를 들게 됨


어쩐지 초기부터 폭행이나 해명보다 김씨의 성추행의혹에 대해 수사를 집중하려는 느낌이 났는데 그게 다 유착관계 덮기위한게 아니었냐는 의심이 듬

(이미 커뮤니티에서는 이거 다 유착관계 덮으려고 성추행(요즘 인기 있는 주제인)으로 덮으려고 한거다 라는 의견이 대세)

--> 버닝썬 공동대표 “전직 경찰관에 2천만 원 건넸다”

그리고 역시나 유착이 밝혀지면서 수사 담당은 광역수사반으로 넘어갔다....


수사는 점점 처음에 내논 입장문을 하나하나 다 까발리면서 처리되는 모양새인데


성추행으로 덮으려고 했는데 그 성추행 피해자 중 1명은(애나?) 마약한게 밝혀져서 또 마약 관련 수사를 했더니 대표도 양성 클럽 관계자들 줄줄이 양성....

(해피벌룬 치면 주루륵 뜰거임)


그와중에 홍대 클럽쪽은 승리와 YG 조사하다가 러브시그널 클럽의 탈세의혹이 드러나고 나머지 클럽들도 불안에 떨기 시작...


점점 일은 커지고 YG는 문서를 파쇄하기 시작하고 ... 난리가 난 상황


이것은 모두 28세 김모씨가 홀로 싸우기 시작하면서 발생한 일이다.


사건 관련 웃긴일 모음


- 몇십억씩 버는 클럽이 마약 유통하겠나" 경찰 발언 논란 -> 응 사실이야


- 버닝썬 VIP룸에서 성관계 동영상 유출됨 -> VIP룸 폐쇄하겠음(?)


강남 클럽아레나 성접대 의혹에 YG 강경 대응 -> SBS에서 공개한 거라 잘못하면 그것이 알고 싶다 출동할듯


-  클럽 버닝썬 자진철거 '증거인멸' 지적에… 경찰, 늦장 현장확인 -> 경찰유착 빼박 증거 ㅇㅇ


- YG에서는 오밤중에 몰래 파쇄차를 불러 다량의 문서를 파쇄했다. -> 정기적이라기엔 뭔가 수상한 파쇄임 보통 낮에 하는데 ?


점점 사건은 커지다 못해 이낙연 총리가 경찰에게 의혹 해소되지 않으면 조치할 것이라는 경고를 보내 점점 사건은 심각해져 가는 상황



그러고 보니 승리는 예능프로 나와서 자기는 다른 연예인처럼 바지사장과는 다르다며 운영에 적극 개입한다고 했었는데 이와중에 자기는 명의만 빌려준거라고하니 방송에서 구라를 친거인지 꼬리자르기인지는 모르겠네. 그래도 마약 검사에서 양성 안나온게 어디임?(ㄷㄷ)


심지어 내부 사정을 훤히 꿰뚫고 있는 사람의 글까지 등장함...


점점 김씨가 쏘아올린 작은공은


과연 버닝썬에 유명인을 어느정도 선에서 자를 것인가하는 꼬리자르기 수위가 어디인가를 나타내는 사건으로 커져버린 듯.


점점 흥미진진하게 되어가는 버닝썬 사건

이거 웬만한 드라마보다 더 재미있는거 같은데>?


3월 12일 추가

2019/03/11 - [인터넷의 이런 저런 글] - 승리 입건... 25일 군대는 어떻게하나


성접대 의혹으로 연예계 공식 은퇴를 선언한 승리로 마무리 지어질 줄 알았던 건이


카톡의 연애인이 "정준영"이라는 사실이 나타나면서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게 된다.

진심 김씨의 버닝썬 사태는 어디까지 퍼질 것인가...


(출처: 중앙일보)전문보기

SBS가 2015년 말부터 약 10개월 분량의 대화 자료를 분석한 결과, 정씨의 불법 촬영 및 유포 행위로 피해를 본 여성은 파악된 것만 10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정씨는 한 피해 여성이 ‘비밀을 지켜달라’고 부탁한 뒤에도, 다른 지인에게 이 여성의 영상을 공유하기도 했다. 

[출처: 중앙일보] "승리 카톡방 멤버는 정준영···몰카 올리며 '난 쓰레기ㅋㅋ'"



블로그 이미지

가난한 그래도널

이것 저것 다합니다. 정신머리없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