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3 - [인터넷의 이런 저런 글/숲속각] - 빚투운동 - 포문을 연 마닷


지난글 참조



일이 커지는데 도피하려는 의도는 없었다고 했다.


중부매일신문은 28일 마이크로닷의 이모 A씨(61)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A씨는 매체에 1998년 축산업을 하던 마이크로닷 부모에게 연대보증을 섰고, 이들이 뉴질랜드로 야반도주를 하면서 사기 피해를 봤다고 밝혔다.

A씨는 올해만 두 번 뉴질랜드를 방문했다고 한다. 얼마 전 암에 걸렸는데, 동생 부부에게 치료비라도 받기 위해서였다. 그러나 마이크로닷의 부친인 신모(61)씨는 “타지에서 고생을 많이 했으니 죗값은 이미 다 치른 것”이라면서 책임을 회피했다고 A씨는 주장했다.

신씨는 또 가정상황이 나아진 지 얼마 되지 않았고, 자신과 아내의 건강상태 역시 좋지 않다며 동정심을 유발했다고 한다. A씨는 “신씨가 ‘와이프는 정신질환을 앓고 있고, 나도 일하다 머리를 다쳐 죽을 고비를 겨우 넘겼다’고 말했다. 아프다는 사람을 두고 어떻게 돈을 달라고 하겠나”라고 하소연했다. 그러면서 “동생(마이크로닷의 모친)도 일상적인 대화는 못하는 것처럼 보였다”고도 전했다.



아니 사기치고 다른나라로 도망간다음에 거기서 고생했다고 죗값을 다 치뤘다고? 대체 무슨생각으로 그런소리를 할 수 있는거지? 어떤 생각을 가져야 죗값을 스스로 치를수 있는지 좀 알려줄 사람???? 


급기야 헐레벌떡 튐


TV도 나오셨으면서 괜찮을 줄 알았는데 아니니까 쫄리셨나봐요 ?



게다가 진성 사기꾼이라는게 느껴지는 건 무려 3번이나 이름을 바꾸고 다녔다는거

마이크로닷 부모, 이름 3차례 바꿨다···재산 30억원대


떳떳한 사람이 심지어 사업도 하는 사람이 이름을 3번이나 바꿨다는건 당연히 의심되는 거 아니겠음?



부모의 문제 때문에 마이크로닷이 고생한다고 생각한다면 아래 피해자의 글을 보자


재민아
나는 지금 니가 아무 말도 못하는 이유가 뭔지 알거 같은데 기억이 안난다고 우기기에는 안될거 같지? 그치?

재호야
기억이 없다면서
너랑 동갑인 아이가 "너 나랑 어릴때 같이 논거 기억해?"라고 댓글을 달았는데왜 그 아이는 차단했니??

재민아 재호야
이번 추석때 친척분들한테 부모님이랑 와서 살면 안되냐고 물어봤다며?
친척분이 너희 부모님 제천 오면 진짜 칼맞을 수 있다고 하셨다는데 왜 그런지 이유는 안물어봤니???
이미 알고 있었던거 아니니?

그리고 재민이 재호 이모님
왜 작년에 저희 어머니 번호를 물어보고 다니셨어요?
어머니랑 통화하자마자 애가 TV에 나오는데 가만히 있을거냐고 물어보셨다면서요?
어머니가 어디서 연락하냐고 니가 뭔데 이래라 저래라 하냐고 화를 내신 걸로 아는데 그때 간 보신거죠?
과연 지금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을까라고 왕래하는 사촌형님도 이모님도 피해보신거 없잖아요. 그쵸?

솔직히 사태를 좀 더 지켜보자 라고 생각했는데 제천지역신문 사이트에 댓글이 웃기지도 않네요.
차라리 가만히 있기라도 하시지. 돈을 안받겠다고 하는거 어차피 안 줄 사람들인거 아니까.
어떻게든 안주려고 노력할 사람들일거 아니까 그런거예요. 결코 저희가 착해서가 아닙니다.

그리고 재호야
한분한분 만나서 얘기를 들어본다고? 전에 너한테 직접 연락하신 분 있는 걸로 아는데?

사실적시로 고소할거니 허위사실로 고소할거니
그건 미리 말해주면 좋겠다. 그래야 누나도 준비를 하지 않겠니?



이제 연예계에서 보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


전형적인 부모가 자식 망친 케이스 인줄 알았는데 아니었나보네?


블로그 이미지

가난한 그래도널

이것 저것 다합니다. 정신머리없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