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리밥 정식'에 해당되는 글 1건

안녕하세요. 그래도널입니다.

전 크리스마스 이브에 부모님이 급(?)작스레 올라오셔서 매우 즐거운 하루를 보냈지요.
 그래서 언젠가 부모님 모시고 가려고 했던 "보리곡간"에서 점심을 먹기로 했답니다.

보리곡간은 별내면의 아파트단지 뒤쪽 빌라 2층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영업시간은 11시 ~ 21시 이며 매주 월요일은 휴무입니다.

메뉴는 보리곡간 정식 단 하나입니다.

정식에는 흑계탕 + 도토리묵무침 + 우렁초무침 + 청국장 + 나물6종 + 강된장 + 열무김치 + 보리밥 이 포함되어 나오게 됩니다.(주문은 2인부터 인원수에 맞춰서 주문 가능하다네요)

주문하면 조리에 들어가기때문에 나올때까진 시간이 좀 걸립니다. 따뜻한 숭늉으로 몸을 달래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들이 오갑니다

제일먼저 흑계탕이 나왔네요.
개인적으로 이집에서 제일 좋아하는 메뉴입니다.(추가로 시키면 반마리 6천원입니다.)
인원에 따라 다리 또는 날개 한쪽씩 들어있습니다.
해바라기씨를 아낌없이 뿌려주는 데다가 국물이 걸쭉해서 삼계탕의 맑은 국물을 농축한 맛이 납니다. 고소하면서 진한 맛이 우러나는 맛이네요. 진짜 추추추추추추추천 추천!!
닭고기 양은 적지만 부드럽게 떨어지는게 중독되지요.

우렁 초무침과 도토리묵입니다. 아버지 입맛에는 도토리묵이 쌉쌀하니 맛이 좋다고 하시네요. (혼자 다드셨....)
우렁은 크진 않지만 잡내없이 잘 무쳐서 새콤 달콤한게 좋습니다. 아내 말로는 약간 양념이 센거 같다고 하긴하네요.

청국장이 나왔습니다. 조금 있다가 주는 나물과 보리밥에 슥슥 비벼드시면 됩니다. 요 청국장도 추가로 시키는 분이 있을 정도로 맛이 괜찮습니다. 물론 청국장은 호불호가 갈리는 음식이니 안맞으시는 분은 강된장에 슥슥 비벼서 드시면 되겠습니다.

열무김치와 나물까지 모두 나왔습니다.
나물은 부족하면 더 달라고 하면 됩니다. 보이는게 3인 기준 나물인데 저희는 콩나물만 리필하고 5명이 먹었습니다. 인기있는 나물 빼고는 다들 조금씩만 덜어가신터라 ...

마지막에 나온 보리밥에
나물을 이것 저것 넣고 청국장을 두세 국자정도 퍼서 넣고 비비면 됩니다

아들이 기절할 정도의 맛!(그냥 자는거임) 
살이 좀 찌고나서부터 밥 한공기 이상을 잘 안먹는데 저번에도 그렇고 여기만 오면 밥을 추가로 먹게 됩니다 ㅠ ㅠ

흑계탕이 너무 맛있음... 헣헣헣...
가게가 좀 협소해서 많은 사람이 앉아서 먹을 수는 없는게 단점이지만 두분이서 하실 수 있는 만큼만 하는 가게라서 오히려 저는 더 좋습니다.
입맛 까다로우신 아버지도 잘 먹었다고 하시네요. 건강한 음식으로 추운겨울 보양식으로도 괜찮은거 같답니다. ㅎ크리스마스에 부모님도 뵙고 밥도 잘먹으니 이보다 더 큰행복이 어디 있나 싶네요.

주소: 대한민국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면 청학리 384-1
(티맵에 보리곡간 치면 나옴)

가격 9800원/1인

장소가 협소해서 단체손님은 조금 어려울듯
약 20명쯤 앉을 자리가 있습니다.

주차는 알아서 눈치껏...
블로그 이미지

가난한 그래도널

이것 저것 다합니다. 정신머리없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