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탕집 성추행사건> 후원통장 개설에 대한 아내분의 입장

-피고인 지인 분께서 올리신 글.-

http://www.bobaedream.co.kr/view?code=freeb&No=1449350



아내 초코파이1님의 절규의 글이 보배드림에 올려지고 많은 일들이 있었습니다. 청원시작, 피해자 지인I 등장, 피고 측 목격자(저) 휴면계정풀고 13년만에 보배등장, 피해자 지인II 등장, 대수롭지 않게 여겼던 CCTV II 공개까지 많은 일이 있었고 매순간 여러분께서 초코파이1님과 함께 해주셨습니다.


저또한 내가 남의 억울함에 침묵한다면, 모두가 나의 억울함에 침묵한다는 생각으로 이 판에 뛰어들었습니다.


어제 밤 남편이 다리저는 모습에서 새로운 정황증거를 발견한 저는 그 영상과 내용을 올리고 나서 벌써 무죄선고를 받은 것 처럼 신이 났고 그 사건 이후 처음으로  그 곰탕집에 가보았습니다.


그 자리에 여전히 있는 곰탕집은 상호와 인테리어가 바뀌었지만 뽀얀 국물에 깍두기, 조개젓의 맛은 그대로였고, 달라진것은 이전에 같이 왔던 동지 한명만 감옥에 있다는 것 뿐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다리를 저는 상태라는 새로운 정황과 그간 알지 못했던 사실들을 알게될수록 우리의 희망은 점점 현실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모든것은 정의로운 여러분의 힘입니다. 감사드립니다.


하지만 이제 시작에 불과하고 갈 길은 멀기만 합니다.

전혀 예측하지 못하게 가장이 구속되었으니 가정경제가 말이 아닐것이며, 고정수입이 끊겼는데 가정과 육아를 챙기며 긴 싸움을 준비하는 초코파이1님에게는 분명 도움의 손길이 필요할 지 모릅니다.


항소심은 저희 비영리 민간단체 소속의 C변호사가 선의로 무보수 변론을 맡아주기로 했습니다. 1차수사에 동행했고 관할법원을 부산으로 옮기며 사임했던 변호사입니다. B씨 구속사실을 알고 충격을 받고 저와 "우리 반드시 이 사람을 구명하자"고 다짐했습니다.


최선을 다해 항소심에서 무죄를 선고받고 법정에서 바로 풀려났으면 좋겠습니다. 그렇지만 검찰측에서 만약 상고한다면 대법원까지 이 싸움이 이어질 수도 있습니다. 

1심 후 항소심과 상고심까지 겪으면 머리가 하얗게 된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재판은 이렇게 힘이 듭니다.


그래서 사건을 최초에 수사하는 수사기관도 한 명의 억울한 사람이 나오지 않도록 입건과 기소에 신중해야 합니다. 이 분이 지금 징역을 살고 있는 데에는 사실 수사기관의 무리한 실적위주 형사입건과 기소도 한 몫을 했습니다. 아시다시피 검찰과 경찰은 행정부 소관이므로 국민청원 28만5천명이 참여한 이 사건에 분명 책임이 없다 하지 못할 것입니다.


여튼 이 긴  싸움은 이제 시작일뿐이고, 지금 많은 분들이 초코파이1님에게 이 힘든 싸움을 돕기위해 만원이고 오만원이고 보탤것이니 계좌를 열어달라고 하고 계십니다.


네티즌의 자발적인 모금운동이 성공한다면, 

수많은 사람이 이 분의 무죄방면을 바라며 함께하고 있다는 의미로서 분명 B씨와 초코파이1님과 그 자녀에게 큰 힘이 될것입니다.


1천원씩만 모금을 받고 보관하다가, 항소심에서 무죄방면 즉시 "보배드림"회원들의 이름으로 진짜 성폭행을 당해 힘들어하는 피해자지원단체에 기부를 할까 고민도 해보았습니다.


그렇지만 모금은 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초코파이1님께서는 오로지 B씨의 무죄석방만을 위해 200%를 집중하고 쏟아야하기에 항소심에만 집중하고 싶어 하십니다.


사실 저희는 이미 28억이 넘는 후원금을 받았습니다. 바로 아내의 울부짖음에 응답해 청원에 참여해준 28만5천명이 후원자입니다. 그 가치는 만원씩만 계산도 28억이 넘으며 어쩌면 2조8천억 원만큼일지 모르입니다.


1조를 준다고 한들 사랑하는 남편, 아빠와 바꾸겠습니까?

여러분의 관심과 참여가 1조가 넘는 남편을 집으로 데려와준다면 여러분은  2조8000억이 넘는 후원을 하신것입니다.


염치없지만 한가지만 부탁드립니다.중간중간 진행과정 공유하겠습니다. 항소심 잡히면 알리겠습니다.

부디 B씨의 항소심 결과까지,그리고 검찰의 상고여부까지  법치국가 대한민국 법에 따라 합당하게 진행되는지 이 사건에 끝까지 관심을 가지고 함께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누가 길에서 힘없이 자빠져 엎드린채 엉엉 울고 있는 여인네의 절규에 귀기울이고 그 손을 잡아주겠습니까?

누가 뭐래도 여러분들은 정말 정의로운 분들입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피고인 아내분이 쓴 글 처음부터 지금까지 주의깊게 본 사람으로 피해자측의 말은 신뢰가 1도 안가지만 피고인쪽 주장이나 말은 너무 신뢰가 가서 안타까우면서도 응원하게 된다.

사회적 살인죄를 저지르는 것이 너무나 쉽고 편해서 남발하는데 그에대한 반발이 점점 커지고 있는 것 같다.


부디 항소심에 좋은 결과 있으시길 빈다.



이전글 보기

2018/09/10 - [인터넷의 이런 저런 글/온라인사건사고모음] - 스치면 6개월 - 곰탕집 성추행 사건 정리

2018/09/10 - [잡소리] - 곰탕집 성추행 판결문 보고 느낀 의문점

2018/09/11 - [인터넷의 이런 저런 글/온라인사건사고모음] - 곰탕집 성추행 지인 VS 지인

2018/09/12 - [인터넷의 이런 저런 글/온라인사건사고모음] - 곰탕집 성추행관련 변호사의 글

2018/09/13 - [인터넷의 이런 저런 글/온라인사건사고모음] - 곰탕집 성추행 CCTV 풀영상 1탄 2탄


블로그 이미지

가난한 그래도널

이것 저것 다합니다. 정신머리없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