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잡소리]시간이 갈 수록 세상이 이상해지는 것 같다

잡소리

by 가난한 그래도널 2020. 12. 2. 17:56

본문

728x90
반응형

얼마전 지인과 대화 중 불어에 여성형 단어와 남성형 단어가 있다는 것으로 말다툼을 한 적이 있다.

왜 남성형과 여성형이 있는지에 대한 이야기 중 솔직히 내가 불어를 공부한 것도 아닌데다가 그런게 있다는 것만 알아서

"우리 나라에는 남성형/여성형 이라는 단어가 존재하지 않아서 설명이 어려워"

라고 말했는데 

"왜 없어? 있잖아! 자궁!"

이라는 대답에 정신줄이 멍해진 적이 있다.

아니 그게 어떻게 남성형/여성형으로 나뉘는 단어냐고 해도 짜증과 화만 낸다.

결국 그렇게 툭탁거리고 한동안 말은 안하게 되었다.

내 입장에선 대체 정보를 알려주고 우리나라에는 없어서 없다고 한게 문제인 걸까 

곰곰히 생각해보니 지인 입장에서는 자궁-남성형 포궁-여성형 이라고 생각했나보다.(OTL)

예전에도 몇번 이념으로 싸우는거 때메 지친적이 많아서 이쪽 이야기는 그만 하자고 끝내긴 했지만 뒷맛이 쓰다.

이전에 이야기 한대로 포궁이라는 신조어를 만들면서 까지 대체 뭘 원하는 건지 모르겠다.

2018/06/11 - [사건 사고 모음] - 포궁? 자궁? 대체 이게 왜 논란이지.

2018/07/09 - [사건 사고 모음] - 자궁 포궁 정리해준다

 

자궁 포궁 정리해준다

찾아오는이 별로 없는 블로그에 찾아오셔서 친히 댓글을 남겨주시는 분들 덕에 그냥 글하나 더 써보겠다. 2018/06/11 - [인터넷의 이런 저런 글] - 포궁? 자궁? 대체 이게 왜 논란이지. 에 달린 댓글

crowsaint.tistory.com

아직도 내 생각은

저런말 뿌리고 다니는 분만 살찌우고 정작 저런이야기를 당연하다는 듯 이야기 하는 사람들은

딱히 좋을 것도 없다는 거다

포궁이라는 말을 만든 사람은 강연도 다니고 책도내서 돈도 두둑한데

정작 저말에 목매서 싸우는 사람은 가난하다.

특히나 마음이 가난한거 같다.

 

그것만 있나

베지터리안이라고해서

이 베지터아니다

야채만 먹는 자신들을 존중해달라고 난리다

그저 자신들이 알아서 야채만 먹으면 되는데

굳이 판매상앞에가서 시위를 해댄다

그냥 도살장이나 도축업하시는데가서 하시라고요

거긴 또 무서워서 못가시나?

자신들이 존중받고 싶으면 남을 존중하는 것 부터 배워야 하는거 아닐까?

 

거기다 인종차별 관련 딴지는 점점 도를 넘어서고 있다.

 

여러 실사화 영화에서 느닷없는 캐스팅을 볼때마다

속으로 외친다

"그럴거면 제발 그런 컨셉으로 원작을 만들으라는 말이야!!!"

대체 왜 인어공주를 저분이 했는지 모르겠다. 

차라리 동남아쪽 황인이 했다면 모를까...

팅커벨이 ... 내 팅커벨이...

 

물론 영화에 어떤 사람이 캐스팅 되는지가 중요한건 아니다.

알라딘의 윌스미스처럼 영화를 멱살잡고 캐리할 수도 있다.

지니색으로 도배한 윌스미스... 영화제목을 윌스미스의 지니로 바꿔달라는 소리도 보일 정도였다.

 하지만 중요한건 저 정도로 해주지 않으면 

어릴적 봤던 나의 디즈니 만화의 동심이 파괴될거란 말이다!!!!!!!!

게다가 지니였으니까 망정이었지!!!!

 

그냥 요즘 세상이 너무 답답해서 끄적여 봤다.

그저 요즘은 뭘해도 욕먹는 세상인듯

 

그러니 답글따윈 받지 않는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