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점심

 

혜자도시락으로 유명한 GS25에 들렀는데 신상 도시락과 컵라면이 있어서 가지고 왔습니다.

 

우선 봄나물 비빔밥입니다.

 

GS25 도시락 중 비빔밥은 가격도 착하고(3,900원) 뭔가 나쁘지 않은 맛에 양도 적지 않아서 자주 애용하는 편인데요

 

오늘 갔더니 비빔밥 옆에 봄나물 비빔밥이 저를 반겨줍니다.

 

세발나물과 봄동나물무침, 돌나물에 논우렁살까지 뭔가 빈틈없이 꽉찬 구성입니다.

3900원에 간편하게 봄을 즐길 수 있는건 어찌 보면 직장인의 사치아닐까요

보기만 해도 꽤나 신경쓴 구석이 보입니다.

참기름도 넉넉하게 들어있고 포크수저와 물티슈가 들어 있네요. 아무래도 이 비빔밥 종류는 손에 뭔가 묻기 마련인데 세심한 배려가 마음에 쏙 듭니다.

편의점 도시락 답지 않게 신선한 나물이라니 놀라울 따름입니다.

밥은 일반 햇반용 밥이 아니라 보리밥? 현미밥? 

솔직히 미식가가 아니라서 잘 모르겟네요.

맛만 있으면 되었지 뭐

밥만 넣고 1~2분쯤 돌려주고 재료 넣고 쓱삭 비비면 됩니다.

참기름 넣는 순간 이미 게임 셋

 

다른 비빔밥하고 다르게 여기는 쌈장이 들어있는데 적당히 알아서 양조절해서 넣으시면 됩니다.

 

보통 다 넣으면 짠편이라서 전 한수저로 비비고 가감하는 편입니다.

게다가 오늘은 라면도 있어서 한수저만으로 슥슥 비볐습니다.

 

다음은 참깨누룽지탕면입니다.

 

참깨라면은 그 특유의 고소함 때문에 중독성 있어서 좋아하는데 거기에 누룽지라니!!!!

조금 컵라면 치고 비싼 가격이긴 합니다. (2,200원) 

참깨 고소함 + 누룽지 고소함 = 고소함 X 2

오뚜기는 역시 맛잘알...

 

전자레인지로 조리가 안되었으면 울뻔 했습니다.

조리법 확인은 필수죠

기존과 다른게 있다면 조그만 누룽지가 들어 있다는 것

저녀석 때메 가격이 오른듯... 허어

뜨거운물에 전자레인지로 2분 돌렸는데 이런... 계란블럭을 물에 잠기게 하는걸 깜박했습니다.

다시 잠수하렴

누룽지도 퍼지고 면도 익었다 싶을때 풍미유를 가장한 고추기름을 넣습니다.

저거 안넣으면 느끼할 정도로 고소합니다.

 

먹고나서 후회한건 비빔밥 안먹었어도 될 뻔했는데 싶은 것

 

누룽지가 들어가다 보님 라면에 누룽지 말아먹은 느낌과 포만감이 장난 아니네요

아 비빔밥이랑 같이 먹어서 숨 못쉴뻔

 

대충 6,100원이지만 밖에서 순대국밥이 8천원 하니까 이게 더 좋은 듯

 

 

*이글은 순전히 제 용돈으로 사먹은 후기 입니다. 근데 진짜 한번쯤은 먹어보세요 맛남*

 

근처에 GS 없으면 아쉬운대로 참깨라면 + 누룽지탕 넣어 먹으면 될 듯

오뚜기 참깨라면 용기110g 12개, 12개입

오뚜기 옛날 구수한 누룽지 30g, 18개입

(위 링크 클릭하시면 저에게 소정의 수수료가 지급됩니다.)

 

GS25랑 콜라보 한거라 온라인 구입은 어려운가봄

블로그 이미지

가난한 그래도널

이것 저것 다합니다. 정신머리없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