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코르셋의 궁금증

정보 2018. 6. 15. 10:48

지난 글 

2018/06/15 - [인터넷의 이런 저런 글/정보] - 코르셋의 기원 그리고 편견에 정보를 찾으면서 탈코르셋 인증이 있다는걸 보았다.


대표적인게 화장품 부시기



머리를 자르고



화장을 지운다....




그러고는 자신은 탈코르셋을 했다고/페미니스트라고/개념녀라고 하고 있다.

(그저 조회수 늘리기 위한 것 그 이상 이하도 아니다. 아무리 봐도 명분이 없다.)



게다가 간과하고 있는 사실이 화자이란건 고대 부터 피부 미용의 한 방법이었고 생존을 위한 방법 중 하나였다는 것이다.


고대부터현대까지 화장품의 역사 한눈에 알아보기 - 굿가이 티스토리


화장을 지우고 화장품을 버리는게 뭔가 대단하다는 것처럼 이야기 하지만 그저 자신의 자산을 버린 것 뿐 사진만 찍고 다시 사면 되는 SNS 세상 아니던가?

(24시간 옆에서 감시할게 아니라면)


짧은 머리? 곧 여름이 올테니 시원하고 좋겠네...

그런데 머리를 기르라고 남자가 강요한것도 아닌데 실제로 짧은머리 좋아하는 사람 웨이브좋아하는 사람 다 다른데 단지 긴머리를 잘라야 되는 거야 라고 하면 그 또한 하나의 프레임을 씌워서 선동하려는 것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든다.


얼마나 피해의식에 쩔어 있어야 저런 행동들을 할까...


당당해지는 것은 좋다.

근데 그 당당함이 뒤틀린 당당함이라면 당위성을 잃는 것은 아닌가 생각해 봐야지


그 힘들게 미니스커트 입을 수 있게 해놨더니(어머니 세대에서) 그건 여성에 대한 억압이라고 하고(실제로 긴치마만 입게하고 쪽머리만 하던 때가 더 억압이 심하던 때였다. 왜 그때로 돌아가려 하는가?)


두발자유화를 외치던 분들이 두발을 억제하자고 외치는 꼴은 아이러니하지 않은가?


자르라면 자유를 달라고하고 맘대로 기르라고 했더니 억압이라고 하고 


그냥 관심받고 싶어서 그러는거 아니까 멋대로 하세요...

'정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히든싱어 5 2회 출연 가수는?  (0) 2018.06.19
한국 스웨덴 패널티킥 장면  (2) 2018.06.18
탈코르셋의 궁금증  (0) 2018.06.15
코르셋의 기원 그리고 편견  (0) 2018.06.15
우체국 운영 시간  (0) 2018.06.15
제7회 6.13 전국동시지방선거 개표 결과  (0) 2018.06.14
블로그 이미지

가난한 그래도널

이것 저것 다합니다. 정신머리없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